B A N O B A G I

언론속의 바노바기

바노바기 성형외과의 다양한 활동을 만나보세요

딤처리
안검하수, ‘비절개 눈매교정’으로 선명·또렷한 눈매

안검하수, ‘비절개 눈매교정’으로 선명·또렷한 눈매

권희진 기자 | jaeboklove@hemophilia.co.kr

▲ 사진=바노바기 성형외과 김재곤 원장

‘빙속 여제’라 불리는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이상화 선수가 최근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쌍꺼풀 수술을 한 일화를 공개해 누리꾼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상화 선수는 “살짝 눈을 집었다”며 또렷한 이미지 변신으로 화제를 모았지만, 정작 이 선수가 쌍꺼풀 수술을 하게 된 이유는 운동 시 처지는 눈꺼풀 때문이라고 한다.

이렇듯 눈꺼풀이 처지거나 평소 졸려 보인다는 이야기를 자주 듣는다면 ‘안검하수’를 의심해봐야 한다. 안검하수는 선천적으로 눈꺼풀을 들어 올리는 힘이 약하거나 노화, 외상 등 후천적 요인에 의해 나타난다. 안검하수 증상이 있으면 눈꺼풀이 동공을 가려 시야장애 피로를 자주 느끼게 되고 방치할 경우 약시가 될 수 있어 수술적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중년 이후 피부가 탄력을 잃어 아래로 쳐지며 이에 노인성 안검하수까지 더해지면 눈 건강을 위한 수술이 필요하다. 처진 눈꺼풀은 얼굴을 나이 들어 보이게 하고 시야가 좁아진 만큼 얼굴을 찌푸리거나 눈썹을 치켜뜨게 돼 얼굴 주름의 원인이 된다. 또한 눈이 붓고 눈물이 쉽게 나며, 눈 끝이 짓무르는 접촉성 피부염을 유발할 수 있어 눈 건강에 좋지 않다.

흔히 안검하수는 쌍꺼풀 수술을 하면 될 것이라고 생각하는 경우가 있으나 안검하수는 기본적으로 눈 뜨는 근육의 힘이 약해 눈동자를 덮는 증상이다. 때문에 쌍꺼풀 수술만으로는 해결되지 않아 눈매교정술을 통해 근육의 장력을 조절해야 한다.

눈매교정술은 안검하수의 근본 원인을 개선해 눈 뜨는 힘을 강화해주는 수술법으로 졸려 보이는 눈을 또렷한 눈매로 변화시킬 수 있다. 또 경우에 따라서 쌍꺼풀 수술과 병행해 진행이 가능하다.

간혹 환자들 중 수술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이나 눈 수술로 인해 인상이 바뀌게 될 것이라는 염려, 통증에 대한 부담으로 치료를 방치하고 있는 경우가 있다. 최근에는 비절개 눈매교정이 가능해 절개를 하지 않고도 효과적인 수술 결과를 내고 있다. 비절개 눈매교정은 실의 힘과 조직의 유착이라는 이중의 힘을 이용해 효과적이고 안정적으로 눈매를 교정한다.

비절개 눈매교정을 적절하게 적용하면 효과적인 결과를 얻으면서도 일상생활로의 복귀가 빠르다. 개인 차가 있지만 보통 5~7일 정도 회복기를 가지며 늦어도 한 달이면 수술 부위가 거의 회복된다.

바노바기 성형외과 김재곤 원장은 “비절개 눈매교정은 심미적인 부분과 기능적인 부분을 동시에 충족시켜 주는 수술”이라며 “하지만 모든 사람들에게 비절개 눈매교정이 적합한 것은 아니므로 수술 전 의료진과의 충분한 상담을 통해 본인에게 맞는 수술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http://www.hemophilia.co.kr/news/articleView.html?idxno=9220

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