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 A N O B A G I

언론속의 바노바기

바노바기 성형외과의 다양한 활동을 만나보세요

딤처리
안티에이징 시술, 연령대별 맞춤 관리 필요

안티에이징 시술, 연령대별 맞춤 관리 필요

김민재 기자

▲ 사진=바노바기 성형외과 반재상 대표원장

(서울=국제뉴스) 김민재 기자 = 피부는 어느 정도 타고난 것도 있지만 관리 여하에 따라 실제 나이보다 어려 보이거나 더 들어 보일 수 있다. 건강한 피부를 갖고 싶다면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피부 관리에 공을 들여야 한다. 특히 연령대별 피부 특징을 고려해 나이에 맞는 관리를 해야 건강한 피부를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다.

기능성 화장품을 바른다거나 건강기능식품을 섭취하는 등 관리 방법은 다양한데 그중에서도 안티에이징 시술이나 수술은 빠른 시간 내에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점에서 최근 많이 선호되고 있다.

안티에이징 시술은 노화의 진행 정도나 원하는 부위에 따라 달리 진행할 수 있다. 안티에이징 시술이라고 하면 주름을 제거하고, 처진 피부를 잘라내는 등 노화의 흔적을 무조건 없애야 한다고 생각하는 이들도 있다. 그러나 안티에이징 시술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기능적인 면을 고려하는 것과 자연스러운 결과를 내는 것이다. 그러기 위해선 연령대별로 적합한 해결책이 필요하다. 젊은층은 보통 주름이 심해서 시술을 받는다기 보다 예방적 차원에서 시술을 받는 경우가 많다. 반면 중년층은 굵은 주름을 없애고 피부를 보다 팽팽하게 만들기 위해 시술을 선택하게 된다.

20~30대 젊은층은 주름이 생기더라도 아직 피부 처짐이 심각하게 나타나는 시기는 아니다. 따라서 비교적 간단하면서도 따로 회복 기간이 필요하지 않은 실리프팅 시술을 추천한다. 실리프팅은 시술 직후 효과를 바로 확인할 수 있으며, 얼굴에 절개를 하지 않아 회복 기간이 비교적 짧은 편이다. 회복에 대한 부담이 적은 시술이다 보니 시간이 부족한 직장인들에게 선호도가 높다.

리프팅용 실에는 녹는실과 녹지 않는 실이 있다. 현재 리프팅에 많이 사용되는 녹는실은 PDO(polydioxanone)를 재료로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녹는실 리프팅은 비교적 손쉽게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나 고정 인대의 위치를 변화시키지 않고 얼굴 표면의 연부 조직만을 당겨주므로 처짐이 심한 경우 효과가 부족한 경우가 있다. 체내에서 실이 녹기 때문에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나면 다시 처지기 쉽다. 20~30대임에도 불구하고 깊은 주름을 가진 환자에게는 녹는실 리프팅 보다 비절개 탄력밴드 리프팅이 더 효과적이다.

비절개 탄력밴드 리프팅은 엘라스티꿈이라는 특수 소재 실을 이용한 방법으로 노화된 탄력조직을 재건하는 개념의 신개념 리프팅 시술이다.

시간이 지나면 녹아 없어지고 장력을 잃는 실 대신 탄력밴드라는 특수 소재를 이용한 방법으로, 기존의 녹는실 리프팅과 비슷한 방법이지만, 노화된 피부 조직을 보다 효과적으로 당겨줄 수 있다. 탄성이 좋은 특수 밴드를 사용하기 때문에 실제 인대처럼 자연스러운 움직임과 탄력성을 가진다. 절개 없이 시술하기 때문에 회복이 빠른 편이며 유지 기간이 반영구적으로 지속된다는 점에서 만족도가 높다.

탄력밴드 리프팅의 경우 절개, 비절개로 진행할 수 있는데 20~30대의 경우 아직 피부 처짐이 심한 경우가 많지 않기 때문에 비절개로 진행해도 충분한 효과를 얻을 수 있다.


40~50대는 본격적으로 중년기로 접어드는 시기다. 눈에 띄게 피부 탄력 저하 및 굵은 주름이 자리 잡기 쉽다. 이 연령대는 녹는실 리프팅으로는 효과가 충분하지 않을 수 있다. 이에 엘라스티꿈 탄력밴드 리프팅같이 녹지 않는 실을 이용하는 것이 효과적일 수 있는데, 노화 현상이 꽤 진행된 상태라면 절개로 시술하는 것이 좋다. 절개 탄력밴드 리프팅의 경우 피부 조직을 크게 절개할 필요 없이 양쪽 귀 주변의 최소 절개만으로 진행된다. 박리 범위를 최소화해 환자 부담은 줄이면서 주름 개선 효과는 극대화시킨 시술이다. 최소 절개로 진행되는 만큼 부기와 흉터가 거의 없고 회복 속도도 빨라 중장년층에게 적합하다.

시술보다는 수술적인 방법이 효과적인 60대 이상의 경우 절개 탄력밴드 리프팅과 함께 이마거상술을 함께 진행하면 효과적이다. 탄력밴드가 주로 하안면부 노화를 개선하는 데 쓰인다면 이마나 중안면부는 엔도타인 이마거상술을 주로 진행한다. 엔도타인은 미국 FDA 승인을 받은 보형물로 쐐기 모양의 돌기가 있어 이마 피부 및 연부 조직을 들어올려 지지하는데 효과적이다. 위로 당겨진 조직이 유착을 통해 고정되는 기간 동안 장력을 유지하다가 9~12개월이면 체내에 완전히 흡수되는 것이 특징이다.

바노바기 성형외과 반재상 대표원장은 "노화의 진행 정도나 개인의 상태 등에 따라 선택할 수 있는 안티에이징 시술이 다르므로 본인의 현재 상태를 정확하게 파악하는 것이 선행돼야 한다"며 "효과적인 결과를 위해서는 반드시 관련 임상경험이 풍부한 전문의와의 상담이 필수적이며, 아무리 간단한 시술이라도 병원 내 전문 마취 시스템 및 돌발 상황에 대비할 수 있는 안전 장비를 갖추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민재 기자 lhn1217@naver.com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203023

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