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 A N O B A G I

언론속의 바노바기

바노바기 성형외과의 다양한 활동을 만나보세요

딤처리
눈 재수술, 정밀한 진단 후 올바른 교정 방법 정해야

 

눈 재수술, 정밀한 진단 후 올바른 교정 방법 정해야

 

[메디컬투데이=고동현 기자]

 

 

 

첫 눈 성형을 결심하는 것보다 재수술을 결심하는 데 몇 배의 고민이 따른다. 한 번 실패의 경험이 있기 때문에 수술이 성공할 수 있을지, 차라리 지금 상태로 지내는 것이 나은 것은 아닐지 망설이게 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피부의 재교정인 눈 재수술은 비교적 어려울 것이 없는 수술이라 할 수 있다. 정밀한 진단으로 올바른 방법을 결정하고 그 방법대로 문제없이 집도할 수 있는 기술만 있다면, 재수술도 처음 하는 수술과 마찬가지로 보다 만족스러운 결과를 추구할 수 있다.

 

눈 재수술의 이유는 매우 다양하다. 수술 후 눈의 기능적인 문제가 생겼거나, 눈 모양의 불만족, 심하게 남은 흉터, 매듭이 풀린 경우 등이 있을 수 있으며 여러 증상들이 복합적으로 나타난 경우도 있다.

 


대표적으로 라인이 풀린 경우는 재수술시 진보된 매몰법을 통해 더욱 견고한 매듭으로 라인이 풀리는 것을 예방할 수 있으며, 쌍꺼풀의 비대칭이 심한 경우는 원하는 라인 높이에 맞춰 재조정할 수 있다.


 


▲ 이현택 원장 (사진=바노바기성형외과 제공)

 


수술 후 6~12개월이 지나 부기가 남아있지 않을 시기임에도 계속해서 눈이 부어 보이는 경우에는 쌍꺼풀 라인 자체가 잘못된 경우가 많으므로 기존 라인을 제거하고 다시 라인을 잡아주는 교정을 할 수 있다.

 

또한 안검하수를 동반한 눈의 경우 눈 뜨는 힘이 부족해 쌍꺼풀 라인 아래 눈꺼풀이 자연스럽게 올라가지 못하고 아래에 남아 부어 보이는 경우가 있는데, 이 경우 눈매교정을 통해 보다 자연스럽게 교정할 수 있다.

 

바노바기성형외과 이현택 원장은 “같은 증상이라도 개개인의 특징에 따라 그 정도가 모두 다를 수밖에 없으므로 눈 재수술은 무엇보다 정밀한 진단이 중요하다”며 “원래 어떤 특징을 가진 눈이었는지, 이전에 어떤 수술이 진행됐으며 왜 만족스럽지 못한 결과가 나왔는지, 지금 눈은 어떠하며 피부 상태는 어떠한지 등을 하나하나 따져보고 올바르게 재교정할 수 있는 실마리를 찾아야 하므로 풍부한 눈 재수술 경험을 갖춘 전문의와 상담 후 결정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기자(august@mdtoday.co.kr)

 

 

 

 

 

https://mdtoday.co.kr/news/view/1065602859849915

HOT